종합뉴스문화
붉은 융단 같은 '꽃무릇' 장관..성남 중앙공원서 축제
김학주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1  10:14: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성남 중앙공원서 꽃무릇 축제가 열린다

(미디어와이 = 김학주 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9월 21일 오전 9시~오후 6시 분당구 수내동 중앙공원에서 ‘꽃무릇 축제’를 연다.

축제 현장은 36만2000본의 꽃대가 올라 꽃무릇이 붉은 융단을 깔아 놓은 듯 장관을 이룬 곳이다.

공원 내 황새울광장부터 보도2교까지 500m 구간 산책로의 울창한 나무 아래에 꽃무릇 군락지가 9400㎡ 규모로 펼쳐져 있다.

시는 꽃무릇의 아름다움을 시민과 함께하려고 이날 축제를 마련한다.

숲 해설가(2명)가 10~15명씩 그룹을 짠 시민들과 중앙공원 꽃무릇 길을 탐방하는 프로그램이 오전 10시 30분, 오후 2시 30분 등 2회에 운영된다.

꽃무릇 거리에선 오후 2시 성남시 홍보대사인 코리아주니어빅밴드의 관악 연주회가 열린다.

황새울 광장엔 시민 체험 행사장이 펼쳐져 예쁜 손글씨, 꽃무릇 부채와 꽃무릇 구근 화분 만들기, 꽃무릇 색칠 명상, 분갈이 체험, SNS 인증샷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날 프로그램 참여자에 한해 9월 20~29일 열리는 신구대학교식물원의 꽃무릇 축제 입장 할인권(7000원→3500원)을 오전, 오후에 각 150매씩 나눠준다.

꽃무릇은 꽃이 필 때는 잎이 없고, 잎이 날 때는 꽃이 지는 특성이 있다. 꽃과 잎이 한 번도 만나지 못해 그리워한다 해서 ‘상사화’라고도 불리지만, 꽃무릇과 7~8월에 피는 상사화와는 전혀 다르다.

꽃무릇은 큰 나무 아래 반그늘에서 잘 자라며, 한 번 뿌리 내리면 알뿌리가 계속 분근돼 군락지가 매년 무성해진다.

성남시 중앙공원 꽃무릇은 2015년 16만2000본(4500㎡)을 식재한 것이 최근 4년간 지속 분근돼 현재 36만2000본(9400㎡)의 수도권 최대 꽃무릇 군락지를 형성하고 있다.

중앙공원 꽃무릇은 축제 날 절정을 이뤄 이달 말까지는 붉은 꽃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학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안양 석수1동 삼막천 제방 공사 완료
2
3년간 7000억 투입..경기도 "수소산업 육성"
3
경기도 "무기계약직 노동조건 개선할 것"
4
파주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20km 인근 농장도 살처분
5
'DMZ'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북한' 1순위
6
화성시의회, 3조 규모 추경 심의..임시회 돌입
7
용인 청명센트레빌아파트 일원 수원시로 편입
이슈

국내 최초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모델 광교에 짓는다

국내 최초 '중산층 임대주택' 시범모델 광교에 짓는다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경기도와 경기도시공사가 국내 최초로 분양...
논란이슈

이재명 "일본산 석탄재 수입은 부당이익..공직자가 통제해야"

이재명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일본산 석탄재를 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