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지역이슈
경기도 공공버스 첫 운행 개시..19개 시군 시범 운영
홍인기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01  17:04: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버스 준공영제에 기반한 경기도 공공버스가 1일 첫 운행을 시작했다. 사진은 경기도청.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민선7기 교통분야 공약사항인 ‘경기도형 버스 준공영제’로 운영될 ‘경기도 공공버스’가 1일부터 첫 운행을 시작했다.

‘경기도 공공버스’는 공공이 노선을 소유하고 입찰경쟁을 통해 선정된 민간 운송사업자에게 일정기간 운영권을 위탁하는 ‘노선입찰제’ 방식으로 도와 관할시군이 서비스를 책임지는 버스이다.

도는 우선 3월 1일부터 4월 1일까지 시범사업 대상인 19개 시군 16개 노선에 대해 순차적으로 운행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3월 1일부터 김포시(G6001번, G6003번), 용인시(7007-1번) 2개 시에서 3개 노선이 운행에 들어간다.

이어 3월 9일 양주시(8906번), 3월 13일 광주시(G3202번), 3월 17일 의왕시(G3900번), 이천시(G2100번), 3월 19일 의정부시(G6000번), 3월 20일 양평군(G9311번), 3월 24일 양주시(G1200번), 3월 27일 구리시(G1690번) 순으로 총 8개 노선의 운행이 시작된다.

이후 3월 30일에 화성시(G6009번), 시흥시(3301번) 2개 노선이, 4월 1일에는 연천군(G2001번), 파주시(3100번), 부천시(G8808번) 3개 노선이 각각 운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경기도 공공버스’는 ‘공공성’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도민들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기존 광역버스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친절기사 인증제’를 도입, 버스 운수종사자 전원이 공공에서 운영하는 친절교육을 반드시 이수하도록 하고, 사후 수시 모니터링을 통한 검증된 종사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 ‘친절 운행’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파주시, 연천군 노선은 31인승 리무진 버스를, 그 외 노선도 41인승 버스를 투입하여 차량을 고급화하였다.

이외에도 좌석에서 편하게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공공 WIFI’, 차내 공기질 개선을 위한 ‘공기청정시설’, 휴대전화 및 모바일 장치 등을 충전할 수 있는 ‘USB 충전포트’ 등 다양한 승객 편의장치가 차량 내에 설치된다.

 이번 시범사업 16개 노선 중 의정부시, 화성시 등 12개 노선은 관내 8개 이내 정류소만 정차하는 ‘급행노선’이다. 목적지까지 빠르게 운행함으로써 도민의 출퇴근 시간을 줄이는 데 힘을 실었다.

이용주 도 공공버스과장은 “경기도 공공버스는 도민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며, 앞으로 광역교통 불편지역에 선제적으로 노선을 확대 운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도는 이번 시범사업 노선 운행을 시작으로 올해 하반기에 약 20개 노선을 추가 운행하고, 매년 운행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홍인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똑똑해지고 선명해진 CCTV..'주목' 받는 오산시
2
경기도내 코로나19 확진자 현황[10월17일 0시]
3
경기도내 코로나19 확진자 현황[10월22일 0시]
4
경기도내 코로나19 확진자 현황[10월21일 0시]
5
밤의 아름다움..'수원 문화재 야행' 열린다
6
화성시 향남읍 환승터미널에 공영버스 사무소 개소
7
경기도내 코로나19 확진자 현황[10월19일 0시]
이슈

시흥 거북섬에 인공서핑 웨이브파크 개장..세계 최대 규모

시흥 거북섬에 인공서핑 웨이브파크 개장..세계 최대 규모
(미디어와이 = 이인희 기자) 경기도 시흥시 거북섬에 세계 최대 규모의...
논란이슈

'혁신정책' VS '동물감옥'..오산시 자연생태체험관 '대립'

'혁신정책' VS '동물감옥'..오산시 자연생태체험관 '대립'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경기 오산시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의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