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정치
줄줄새는 학교급식 예산.."쓰레기로 버리는 잔반 1500억 원 어치"방재율 경기도의원 "학교급식 음식물 쓰레기 5만1344톤, 엄청난 예산낭비"
홍인기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5  16:21: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행정사무감사 질의를 하고 있는 방재율 도의원.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과도한 학교 급식 재료 공급으로 남는 음식물 쓰레기 처리에 막대한 예산이 낭비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의회 제1교육위원회 방재율 의원은 22일 경기도교육청 행정사무감사에서 학교 급식 잔반 문제가 심각하다며 예산의 효율적 집행 차원에서도 적극적 해결을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방 의원에 따르면 학교급식 음식물 쓰레기는 2017년 5만1344톤이 발생했다.

방 의원은 “잔반으로 소요되는 기본 식재료비가 kg당 3000원을 기준으로 하면 연 1540억 원에 달하는 실정”이라며 “또한 음식물 쓰레기 잔반수거 및 처리비용에 65억3600만 원이 낭비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방 의원은 “현재 음식물 쓰레기로 소요되는 기본 식재료비와 잔반 처리비용을 합한 총 1605억 원은 급식단가 3000원 기준으로 연간 5350만 명, 급식일수 185일 기준, 일일 28만9189명의 학생들에게 급식을 제공할 수 있는 엄청난 예산”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잔반 문제는 예산 낭비 문제를 넘어서서 음식물 잔반처리에 따른 2차 환경오염은 물론 생태계 환경 문제까지 유발시키고 있는 점도 심각하다”고 말했다. 

방 의원은 특히 “학생들을 미래사회의 건강한 민주시민으로 성장시켜야 할 교육현장에서 급식을 통한 식생활 교육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것이 큰 문제”라고 비판했다.

그는 “도교육청에서도 학생들을 대상으로 올바른 식생활 교육이 선행돼야 하고, 교육급식 활동 참여를 적극 권장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방 의원은 이어 도교육청이 외부 전문가를 포함한 급식관련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하고 문제 해결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홍인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킨텍스 제3전시장 건립 예타 통과..이재명 "꼭 필요한 사업" 강조
2
이재명의 공약, 이동노동자쉼터 개소
3
용인시 "설 앞두고 이웃돕기 손길 이어져"
4
경기도, 31개 시군 위기가구 발굴 지원 시스템 점검
5
오산시, 노후주택 수도관 개량 공사비 지원
6
경기도 "도내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일제 조사"
7
성남하이테크·판교테크노·분당벤처밸리 버스 노선 확충
이슈

경기융합타운 주상복합용지 매각..도 "사업탄력"

경기융합타운 주상복합용지 매각..도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경기도는 지난 24일 광교신도시 경기융합...
논란이슈

이재정 "교육감 선거연령, 만16세로 낮춰야"

이재정
(미디어와이 = 이인희 기자)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선거연령이 만18세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