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문화
2019 화성뱃놀이축제 크루즈요트체험 티켓 판매 개시
이인희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5  17:17: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화성뱃놀이축제 주요 유료프로그램 티켓 판매가 17일부터 시작된다.

(미디어와이 = 이인희 기자)   오는 6월 5일 개막하는 ‘2019 화성 뱃놀이 축제’의 크루즈요트체험을 비롯한 유료 프로그램의 티켓판매가 5월 17일 오후 2시부터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화성 뱃놀이 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승선체험은 ‘배빵빵 뱃놀이’ 라는 이름으로 진행된다. 보트, 요트, 유람선을 포함한 총 10종 59척의 배를 만날 수 있는 시간이다.

보다 특별한 승선체험을 즐기길 원한다면 ‘뱃놀이 풍류단’을 추천한다. 이는 해상 퍼레이드와 함께 즐기는 고품격 해상파티로 크루저요트 내에서 익사이팅 플라이보드쇼와 제트스키쇼를 관람할 수 있다.

직접 선상 낚시를 즐길 수 있는 ‘해적 낚시왕 테마배’ 또한 색다른 승선체험을 제공한다.

아이들과 함께 행사장을 찾는다면 1일 35명씩 진행되는 화성 어촌마을 탐험도 추천 프로그램이다.

백미리, 궁평리, 제부리 등 화성의 어촌마을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생태체험으로 축제장 관람과 크루저요트 승선체험, 어촌마을 갯벌체험 프로그램이 연계돼 있다.

직접 몸으로 즐기는 활동적인 체험을 원한다면 전통 물고기잡기도 인기 프로그램이다.

바닷가에 둑처럼 돌을 쌓아 밀물과 썰물의 차를 이용한 전통 고기잡이 방식인 독살에서 물고기 잡기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체험료는 1만2000원이며 잡은 물고기는 어촌계 직판장에서 5000원에 조리 가능하다.

무료 프로그램 또한 넘쳐난다.

해상에서 즐기는 다양한 무동력기구는 ‘배동동 바다놀이’라는 이름으로 진행되며 삼륜 빅바이크, 수상자전거, 펀보트 등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육상에서 즐기는 ‘물팡팡 물놀이존’은 워터파크, 수중 범퍼카, 어린이 수영장, 유아를 위한 촉촉이 모래놀이터 등 총 6종의 체험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이 외에도 8종의 부대체험 프로그램과 뱃놀이 버스킹, 뱃놀이 라디오 스튜디오, 밤바다 달빛포차, 밤바다 레이저쇼 등의 프로그램도 열린다.

밤바다를 배경으로 한 야간프로그램은 6월 6일, 8일 진행된다. 이는 올해 신규 프로그램으로 전곡항의 야경과 일루미네이션 오브제, 불꽃을 감상할 수 있다.

화성 뱃놀이 축제의 유료 티켓 오픈은 5월 17일 14시에 진행되며, 체험료와 시간표는 프로그램별로 상이하며 공식홈페이지(www.화성뱃놀이축제.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미취학 아동과 36개월 미만의 유아에게는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1만 원 이상 유료 승선티켓 구매자에게는 행복화성 지역화폐 3000원 권을 제공한다. (관련 문의. ☎031-355-7266)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인희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국토부, 동탄1·2호선 도시철도 통합 '동탄트램' 승인
2
이재명, 경기신용보증재단 '노동이사' 임명
3
수원시, 어린이집 석면제거 최대 500만 지원
4
서철모 "동탄트램 노선 계획 시민의견 충분히 반영"
5
아파트 못지 않은 주거환경..동탄에 대규모 오피스텔 들어선다
6
안산 선감도에 '바다향기 수목원' 개장..333억 투입
7
경기도교육청, 사립유치원 15곳 매입..공립 전환
이슈

화성시민 70% "수원군공항 이전 반대"

화성시민 70%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여론조사 결과 화성시민 70.1%가 ‘수...
논란이슈

시의원 고소한 오산시 에스코사업 시공업체 ‘패소’

시의원 고소한 오산시 에스코사업 시공업체 ‘패소’
불투명한 시정 지적한 시의원 허위사실 유포했다며 민형사 고소법원 “허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