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정치
오산시 LED가로등 논란 종지부..오산시의회, 곽상욱 시장 공개사과 요구
홍인기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12  14:50: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시의회 5분 발언을 통해 곽상욱 시장의 공개사과를 요구하고 있는 이상복 오산시의원.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오산시의회가 부당 추진 논란에 휩싸였던 오산시 LED가로등 교체 에스코(ESCO·에너지절약전문기업) 사업에 대해 곽상욱 시장의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오산시의회 이상복 의원은 11일 열렸던 제237회 정례회 1차 5분 발언을 통해 감사원의 에스코사업 감사결과를 요약해서 전하며 곽 시장의 사과를 촉구했다.   

이 의원은 시가 이 사업을 시의회의 의결을 받지 않고 추진했으며, 중기지방재정계획에도 반영하지 않았던 점 등 사업 추진 과정에서 관련 법령을 위배한 것이 감사원 감사로 드러났다고 지적했다.  

또한 시는 관련 법령에 따라 경기도의 지방재정투자심사를 받아야 함에도 그러지 않았으며, 긴급입찰 대상 사업이 아님에도 부당하게 긴급입찰을 통해 시공업체를 선정한 위법성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부당한 행정을 지적한 3가지 공익감사청구내용을 감사원이 모두 인정한 것”이라며 그동안의 논란에 종지부를 찍었다.

그러면서 그동안 이 사업을 적법하게 추진했다고 주장해 왔던 오산시의 태도를 질타했다.

이 의원은 “오산시는 시의원과 오산시자유한국당 당원협의회의 정당한 의혹 제기를 ‘악의적이고 불순한 의도’라고 비난하며 기자회견까지 했다. 또 이 사업 관련 의혹을 보도한 언론에 대해서도 (같은 이유로) 민형사상 소송을 진행하고 있다”며 “원고가 곽상욱 시장 등 개인임에도 소송비용을 시 예산으로 지불하는 것은 혈세 낭비”라고 꼬집었다.

이 의원은 또한 “(임시회 시정질문을 통해) 이 사업을 지적했던 전 시의원은 시공업체로부터 민형사 소송으로 고통 받고 있다”며 집행부를 견제 감시하는 정당한 의정활동에 대한 탄압이라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이어 “LED 가로등 교체사업은 법절차를 무시하고 부당하게 추진한 것이 밝혀진 만큼 정례회 기간 내 시의회에 진정성 있는 사과를 요구한다”며 시 집행부를 대표하는 곽상욱 시장의 공개사과를 요구했다.

그러면서 “우리시가 한발 더 발전하기 위해서 잘못한 행정을 인정하고 협치와 상생의 길로 나아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의원은 감사원 감사를 통해 행정의 문제점이 밝혀진 만큼 이제는 현장 시공이 재대로 됐는지 조사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는 “감사원 감사결과 오산시가 이 사업 준공 전 한국전기안전공사로부터 사용 전 점검을 받아야 했으나 점검 없이 준공처리한 것이 밝혀졌다. 그 때문에 올해 1월 정기점검 시 총 180개 설비에서 안전성 문제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어 “본 의원이 직접 조사한 운동장사거리에서 구 하얏트컨벤션 앞 지하차도 양방향 6.8㎞의 청사초롱보행등 실태조사 결과는 황당하기 그지없다. 총 182개의 보행등 중 정상적인 것이 101개이고 불이 들어오지 않은 등이 81개로 약 45%가 하자 보수해야 할 지경이었다”며 “하자보수기간이 2023년 11월까지인 만큼 지금부터라도 전체 현장구간이 시방서 대로 시공됐는지 점검하고, 하자보수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홍인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오산시의회 김영희 부의장, 어린이집대표 겸직 논란
2
이재명 "'억강부약' 자세로 서민경제 살리겠다"
3
수원시, 미세먼지 줄이기 정책 수립..30% 저감 목표
4
日 아지노모토, 농심과 즉석분말스프 생산 협력
5
이재명 "도봉산포천 연장선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검토"
6
송산그린시티 국제테마파크 개발 사업자 공모
7
경기사이버장터, 김장 할인 이벤트
이슈

이재명 지사 핵심정책 청년배당 조례 제정

이재명 지사 핵심정책 청년배당 조례 제정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청년배당과 산후 조리비 지원, 지역화폐,...
논란이슈

고령인구 증가..고령자 범죄도 큰 폭 증가

고령인구 증가..고령자 범죄도 큰 폭 증가
(미디어와이 = 이인희 기자) 최근 10년간 고령자 범죄의 발생이 큰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