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사회
가장 '핫'한 겨울간식은 군밤·군고구마..20대는 붕어빵 1위
홍인기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6  12:47: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국민들이 가장 좋아하는 겨울철 간식은 군밤과 군고구마로 조사됐다. 붕어빵과 어묵 역시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11월 들어 기온이 급격히 떨어진 가운데 C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전국 19세 이상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겨울철 간식으로 가장 좋아하는 음식을 조사했다.

결과, 군밤/군고구마가 24.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붕어빵(16.0%)과 어묵(11.7%)이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이어 라면(8.9%)과 호떡(7.9%), 호빵(7.2%), 떡볶이(6.9%), 순대(4.9%) 순이었다. 기타는 7.1%, ‘없음/잘모름’은 4.5%.

   
 
연령별로는 2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에서 군밤/군고구마 응답이 가장 높았는데, 50대(1위 군밤/군고구마 33.8%, 2위 어묵 13.0%)에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60대 이상(1위 군밤/군고구마 31.5%, 2위 떡볶이 8.0%), 40대(1위 군밤/군고구마 22.9%, 2위 어묵 21.7%), 30대(1위 군밤/군고구마 16.5%, 2위 호떡 15.9%) 순으로 높았다.

20대(1위 붕어빵 43.7%, 2위 군밤/군고구마 15.8%)에서는 붕어빵이 압도적으로 우세했다.

성별로는 여성(1위 군밤/군고구마 29.9%, 2위 붕어빵 23.2%)과 남성(1위 군밤/군고구마 19.8%, 2위 어묵 15.3%)이 모두 군밤/군고구마를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지난 2007년 11월 리얼미터 조사에서는, ‘붕어빵’(21.9%)이 1위로 나타났고, ‘어묵’(2위, 21.0%), ‘호떡’(3위,11.6%), ‘호빵’(4위, 8.7%) 순으로 나타난 바 있다.

이번 조사는 2017년 11월 3일(금)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8,149명에게 접촉해 최종 511명이 응답을 완료, 6.3%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조사는 무선(10%) 전화면접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7년 8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3%p이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홍인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자동차세 연납하면 10% 할인
2
동탄테크노밸리 배후 주거단지로 관심
3
오산시의회 김명철 "LED가로등 재정투자심사도 무시"
4
경기도, 中 헤이룽장성과 로봇 인공지능 투자 협약
5
지난해 경기도 외국인 직접투자액 크게 증가
6
남경필, 한국당 복당.."난 조조" VS "넌 철새"
7
부모 자녀가 함께 신기술 개발 체험
이슈

판교에서 세계 최초 자율주행모터쇼 열린다

판교에서 세계 최초 자율주행모터쇼 열린다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오는 12월 판교제로시티 입구부터 판교역...
논란이슈

오산시 LED가로등 특혜 의혹 실체 드러났나?

오산시 LED가로등 특혜 의혹 실체 드러났나?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ESCO(에너지절약전문기업) 사업으로 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