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논쟁거리
3억 포상금 박승희, 11만원에 자존심 구긴 사연은소속팀 화성시청, 예산부족 이유로 장비지원 인색… 박 선수 ‘상심’
서희정·최대호  |  news@mediawh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2.26  10:17: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손을 흔들어 보이고 있는 쇼트트랙 박승희 선수.(사진제공 : news1)
(미디어와이 = 서희정·최대호 기자)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 2개와 동메달 1개를 획득, 3억원이 넘는 포상금을 받게 된 박승희(22·화성시청) 선수가 11만원 때문에 마음의 상처를 받았던 일화가 뒤늦게 알려져 눈길을 끈다.

이는 지난해 박 선수의 소속팀인 화성시청에서 예산부족을 이유로 국가대표팀 훈련에 필요한 장비를 박 선수에게 제공해 주지 않으면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국가대표팀에 합류해 있던 박 선수는 훈련에 필요한 11만원 상당 스케이트 부속 장비를 구입하기 위해 사비를 털어 대표팀에 돈을 냈다.

그러자 코치가 “화성시는 국가대표선수에게 필요한 장비도 안 사주냐”며 소속팀의 인색한 지원을 거론했고 박 선수는 자존심에 상처를 입었던 것.

박 선수를 포함한 화성시청 빙상부 선수들은 이에 앞서 2012년 진행된 국가대표 선발전에서도 화성시 측에 몸에 잘 맞지 않아 불편했던 경기복(트리코) 교체를 요청했지만 거절당한 바 있다.

박 선수는 당시 소속팀인 화성시청 빙상부의 파행운영과 시의 인색한 지원 등으로 팀 이적을 고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일화는 화성시청 빙상부 소속 선수 부모들이 채인석 화성시장에게 쓴 편지에 기록돼 있다.

이 편지는 당시 각종 비리로 파행을 거듭하던 화성시청 빙상부의 정상화를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실제 화성시청 빙상부는 지난 2012년 금품상납 요구, 공무원 룸사롱 접대 의혹, 공금유용 등 각종 문제점이 드러나면서 감독이 사임하는 일이 벌어지기도 했다.

한편 체육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소치 올림픽에서 맹활약한 박승희 선수는 국민체육공단의 체육연금 일시금 1억250만원과 대한체육회 포상금 1억2300만원을 비롯해 이건희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 S-오일 등 후원단체에서 약속한 포상금 8천여만원 등 모두 3억원이 넘는 지원금을 받게 된다.

< 저작권자 ©미디어와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서희정·최대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미디어와이 인기뉴스
1
“남욱 처남이 안민석 비서관”..오산 운암뜰 특혜논란 구설
2
남욱 변호사 장인 땅, 오산 운암뜰 개발 특혜 의혹 연루
3
'대장동 경제공동체' 의혹 부른 남욱 녹음파일.."특검서 밝혀야"
4
오산시 "지방세 환급금 찾아가세요" 적극 홍보
5
청와대가 분양한 풍산개 한쌍, 오산시 반려동물테마파크에 둥지
6
'월간 오산 문화인' 조석구 시인 소개
7
의왕 초평지구 지식산업센터 공사 착수
이슈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계획 확정..수원시 "군공항이전 급물살"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계획 확정..수원시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수원시는 “국토교통부가 확정한 ‘제6차 ...
논란이슈

소득 상위 12% 지급 4000억 추가 부담..경기도의회, 재난지원금 '갈등'

소득 상위 12% 지급 4000억 추가 부담..경기도의회, 재난지원금 '갈등'
(미디어와이 = 홍인기 기자) 경기도의회 국민의힘과 민생당 의원들이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팔달구 권광로 175번길 100번지 2층 미디어와이 (우 442-785) | 편집국: 031)222-1244  | 사무국 : 070)7553-1244 | 팩스 : 031)222-454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00201  |  오프라인 신문 창간 : 2008년 9월 2일 |  인터넷 신문 등록일 : 2009년 3월 20일  |  발행·편집인 : 홍인기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기
Copyright 2008 미디어와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mediawhy.com